[국제위러브유 장길자회장님 긴급구호, 빈곤기아해소]


국제위러브유 장길자회장님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각국의 빈곤지역에 필요한 식료품∙생필품, 방한∙난방용품을 지원하고 위생시설 설치, 자립형 생계 지원을 통해 지속적인 삶의 질을 개선합니다.

국제위러브유는 인종·민족·종교·국적·정치적 문제, 경제∙사회적 혼란 등으로 인한 전쟁과 내전 때문에 생명을 위협받는 난민과 기아, 지진, 환경재난으로 삶의 터전과 생계를 잃어버린 이재민, 기후난민들을 위해 긴급구호활동을 펼칩니다.

오늘 전해 드리는 소식은 요르단 내 시리아난민 및 취약계층에 방한용품 지원한 내용입니다.


국제위러브유 장길자회장님- 요르단 겨울철 한파 대비, 275가구에 난로·담요 전달


2019년 12월 19일.

중동의 난민 수용국 가운데 하나인 요르단에 영하의 계절이 찾아왔습니다.

요르단에 거주하는 난민 76만 명 중 66만 명은 시리아 난민이라고 합니다.

9년째 이어진 자국의 내전을 피해 요르단에 온 시리아 난민들은 대부분 임시 가옥이나 난방시설이 없는 집에서 시린 겨울을 보냅니다.

이는 시리아 내전으로 경제적 타격을 입은 요르단의 취약계층 주민들 역시 비슷한 형편입니다.



요르단하심자선기구 JHCO 는 요르단 내 시리아 난민 지원을 총괄하는 비영리 구호단체입니다.

국제위러브유(장길자 회장)는~ 요르단하심자선기구(JHCO)와 손잡고 이들을 돕기로 하며, 2017년 난민 지원사업을 시작 2018 세이브더월드 국제포럼에서 인도주의적 지원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해 유대를 이어왔습니다.


2019년 11월 27일
요르단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위러브유가 JHCO에 2만 달러 상당의 성금을 기탁하고 이후 JHCO는 이 기금으로 지원 물품을 준비했다고 합니다.

12월 18일에 수도 암만의 아크라바자선협회에서 방한용품 전달식이 열렸습니다.

이날 국제위러브유 요르단 지부장과 JHCO 관계자가 암만주에 사는 시리아 난민 83가구와 취약계층 55가구 총 138가정에 가정용 석유난로 한 대, 담요 두 장씩을 지원했습니다.


12월 19일에는 발카주에 위치한 에인알바샤자선협회에서 전달식이 열려 이 지역 난민 82가구와 취약계층 55가구 총 137 가정에도 난로 한대씩, 담요2장씩 지원되었습니다.

이렇게 이틀간 총 275가구에 난로 275대와 담요 550장이 전해지게 되었습니다.

국제위러브유(회장 장길자)의 도움으로 요르단에서 매년 추위로 고통받은 이웃들의 해묵은 근심을 덜어주었습니다.

물품을 지원받은 아흐메드 씨는

“이제 가족들이 연기와 화재 걱정 없이 따뜻한 집에서 지낼 수 있게 됐다. 정말 행복하다. 단순히 지원뿐만이 아니라, 지원에 담긴 여러분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드린다. 위러브유는 온기와 더불어 아이들의 얼굴에 기쁨을 가져다주었다”고 전했습니다.


지구촌에는 끊임없는 내전과 전쟁으로 많은 이들이 고통을 겪고 있습니다.
도대체 무엇때문에 이러한 고통이 멈추지 않는것일까요?

8.15 광복절을 며칠 앞두고 있는 오늘..분단의 아픔을 겪고 37년 일제치하의 수욕을 겼었던 우리인지라~ 도움을 받던 입장에서 이제 도움을 전하는 입장이 된 지금 오늘이 있기까지 애써주신 독립유공자분들께 감사를 표합니다.

시리아에도 요르단에도 평화가 안녕이 있길 바라요.

블로그 이미지

초아 yoyo^^

봉사를 시작하는 발걸음 어렵지 않도록 함께 ^^* 착한 나눔을 배워가는 공간입니다^^ 선한 마음을 배우고 채워가면 그 모습이 제 모습이 되겠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