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강서구10

발산역 맛집, 코다리연구소_명태조림정식~점심식사 맛남! 점심으로 오랫만에 코다리조림 먹으러 갔습니다~ 한동안 안 먹기도 했고 늘 한 번은 코다리조림 먹어야지 생각하던차에 지인이 사준다고 ^^ 발산역 맛집, 코다리연구소~ 상호가 바뀌어 있어서 새로운 가게인가 했더니 옛 명태명가가 코다리연구소로 상호를 개명했어요. 비슷한 부류의 상호가 많이 생기다보니 바꾸기로 했다고^^ 발산역 NC백화점 부근 맛집 코다리연구소~ 점심특선 명태조림정식 3인분 하고 시래기 추가했어요! 명태코다리정식 이전에는 1만원이었고 명태1마리 더 추가로 주는것에서 이제는 정식가격 9천원으로 1천 할인하는 대신 명태추가는 없는것으로 바뀌었대요~ 대신 사리추가가 생겼다고 합니다. 밑반찬은 심플합니다. 생김과 콩나물국, 어묵볶음, 깍두기, 미역초무침, 코다리조림양념에 곁들여 먹을 삶은 콩나물~ 거의.. 2022. 8. 4.
초복, 강서구 공항동 닭도사에서 닭곰탕 먹었어요^^ 초복이네요^^ 이웃님들 뭐 드셨어요? 치킨? 삼계탕? 저는 닭곰탕 먹었어요^^ 사실 복날인데 어제 미리.. 닭은 아니고 갈비탕 한팩 사뒀거든요^^ 당면이랑 표고버섯, 감자 좀 넣고 다시 끓이면 복날에 삼계탕 대신으로 갈비탕도 좋을 것 같았는데~ 이건 내일 먹어야 겠어요^^ 오늘은 어찌저찌 외출했다가 늦게 집으로 돌아온 관계로 근처에서 삼계탕대신 간편하게 닭곰탕으로 점심을 먹었답니다. 강서구 공항동 닭요리전문점 닭도사~ 뭔가 맛집 느낌나더라구요^^ 가게가 화려한 느낌은 없지만 닭요리 전문이라니 믿음이 가네요. 테이블도 많지 않아요~ 셀프반찬코너~ 반찬도 맛있어요. 가성비 좋게 닭곰탕 한그릇 시켰어요^^ 가격은 6천원이구요~ 반찬도 간단히 파김치, 깍두기, 호박볶음 담았어요~ 닭곰탕 먹기에 이정도면 좋을것 .. 2022. 7. 16.
발산동 돼지집_미삼(오겹살)구이 강서구 발산동 돼지집에서 돼지미삼(오겹살)구이 먹었어요~ 보통 돼지두루치기(김치돼지고기짜글이?느낌정도?) 주로 먹는데 이날은 돼지오겹살을 먹었습니다. 오랫만에 고기 구워 먹으니 맛있네요 ㅎㅎ 된장찌개도 맛있었어요~ 2022. 6. 20.
강서구 발산역, 내발산동 어나더사이드(Another Side) 카페~ (구 웰튼병원, 현 굽네치킨사옥) 집근처에 멋진 카페가 생겼는데~ 며칠전 첫 방문 해봤어요! 저녁을 먹고 커피 마시러^^ 내가 사는거 아니니까 가자고 끌고 감 ㅋㅋ 어나더사이드 (Another Side) 카페. 웰튼병원이 마곡나루역 인근으로 이전하고 이 건물은 굽네치킨 사옥으로 리모델링! 1층은 이렇게 카페를 운영중이다. 커피와 티 그리고 쿠키, 케잌, 크로플 종류들~ 아메리카노는 4,500원 라떼는 5,000원 ~이상이다. 쿠키 개당 4,500원 크로플 종류 12,900원 케이크 10,900원. 커피 주문하고 매장내 둘러봅니다~ 어나더사이드 카페 저녁 마감시간은 9시 입니다. 카페 분위기는 숲속 느낌 ~ 자리는 편안하게 오래 즐길 공간은 아닌듯하고요~ 이런 분위기의 카페가 생겼다는 점에선 색다르고 좋네요. 카페 입구에서 바라보면 매장 .. 2022. 6. 16.
강서구 공항동 동네 골목_ 김밥천국에서 먹은 김밥, 떡볶이 돈가스~ 맛나요! 공항동 동네 골목 김밥천국에서 먹은 김밥, 떡볶이, 돈가스! 상호가 김밥천국이라 체인 김밥천국과 헷갈리는데 체인인지 아닌지 아리송한데 아닌것도 같은 ㅎ 보리밥이나 칼국수 먹을까하다 (공항동에는 저렴하게 맛있게 먹는 시골칼국수집이 있어요^^) 떡볶이 먹고 싶다는 일행이 있어 김밥집으로 고고~ 떡볶이에 김밥2줄 그리고 순살돈가스도 주문했습니다. 매장은 아주 자그마합니다. 떡볶이가 반질반질 윤기흐르는게 양념이 맛있어 보이는 비주얼~ 보이는대로 맛도 맛있더라구요^^ 떡볶이 4천원~ 우리가 먼저 들어가서 바로 음식주문하고 바로 먹을 수 있었어요. 김밥 주문도 있었고 다른 테이블 손님이 뒤이어 오셨는데 기다리셔야 하는 입장^^ 김밥도 무난하고 떡볶에 국물에 김밥 콕 찍어 먹음 더 맛있어요^^ 떡볶이가 생각보다 먹을.. 2022. 5. 29.
강서구 화곡동[ 미각-돈까스_냉면, 칼국수 전문] -돈까스 5천원!! 가성비 좋은 식당이네요! 강서구 화곡동 [미각]에서 돈까스 먹었어요~ 여기는 가격이 참 좋아요~ 그렇다고 맛이 없는것도 아니고요~ 가격이 착하니까 부담없이 먹을 수 있어 좋네요. 돈까스 5천원이었어요. 칼국수도 5천원이고요~ 된장찌개와비빔밥이 7천원 냉면, 쫄면, 덮밥, 막국수, 비빔밥 등등 메뉴도 많은데~ 가격이 다 좋더라구요~ 저는 돈까스를 주문해 봤어요~ 반찬코너는 따로 마련되어 있구요. 김치, 무말랭이무침, 단무지무침이 있었어요~ 저는 의외로 단무지 무침이 맛있었어요~ 돈까스도 도톰하고 크기도 제법 컷구요~ 5천원이라는 가격에 기분좋게 먹었네요 ~^^ 다음에 또 방문한다면 칼국수나 된장찌개와 비빔밥을 먹어봐도 좋을것 같네요~ 요즘 5천원으로 먹을데가 없는데 여기 추천해요~ 가성비 좋고 양도 적지 않아요~ 사진은 별로 찍지.. 2022. 5. 15.
강서구 우장산역, 빈티지하고 앤틱한 느낌 동네 카페 비쥬~ 수플레 맛있다^^ 강서구 우장산역, 송화시장 부근 동네 카페~ [비쥬] 앤틱하고 빈티지한 느낌의 작은 카페입니다. 카페 비쥬 분위기 감성적이죠~^^ 커피맛도 좋은것 같아요~ 부드럽고 저는 좋았어요. 진하게 드시는 분은 샷 추가해 주신대요~ 수플레도 주문해 보았어요~ 플레이팅도 이쁘네요^^ 달콤하니 맛도 좋네요~ 수플레케잌에 바나나 블루베리 얹어서 냠~ 시럽도 뿌리고 기분좋은 달콤함이에요~ 커피는 3,500원. 수플레는 9,500원 입니다. 커피가 부드럽고 맛이 좋아서 종종 들르는 카페입니다^^ 카페 비쥬 위치 : 서울 강서구 강서로47다길 17 1층 2022. 5. 3.
강서구 방화역, 들내음칼국수-바지락칼국수 방화역에 일이 있어 갔다가 점심으로 들내음 칼국수에서 바지락 칼국수를 먹었어요~ 들내음은 어딜가나 맛은 괜찮다는 생각인데요 오늘 방문한 들내음은 음....맛이 그닥이었어요. 국물맛이 바지락 특유의 시원하고 감칠맛도 덜하고요~ 면에서는 밀가루내가 좀 있었어요. 실망. 보기에도 국물이 허여멀건하게 깊은맛이 없어보이네용 들내음 칼국수가면 저 고춧가루 많이 안들어간 열무김치가 맛이 일품이죠~ 열무김치는 괜찮은듯해요. 근데 겉절이김치는 역시 감칠맛 적고 액젓이 맛없는지 짠맛이 강했어요~ 웬만하면 겉절이 맛있을텐데.. 저는 방화역 들내음칼국수는 처음이라 맛이 변했는지 어쨌는지 잘 모르겠어요~ 가격은 9,500원으로 물가가 많이 올랐는데 어째 맛은 받쳐주지 못한 느낌이네요 다른메뉴는 어떨지 모르겠지만 오늘 먹은 바지.. 2022. 3. 22.
강서구 민들레칼국수, 멸치칼국수 착한가격과 깔끔한 맛! 가성비 좋은 칼국수집 발견! 길을 걷다가 색다른 색감의 가게를 발견했어요~ 노란색과 초록색의 조화가 상큼하네요. 민들레 칼국수 식당인데요~ 가게로 들어가니 깔끔하고 멸치육수 냄새가 진하게 났어요~ 멸치칼국수로 주문. 키오스크로 셀프주문과 결제를 마치고 음식 나왔어요. 모든게 셀프에요~ 그대신 가격은 착합니다. 맘씨 좋은 착한 사장님 내외가 하시는데 재료도 좋은거 쓰시고 매일 아침 담그는 맛깔난 김치겉절이도 맛있어요. 품질좋은 남해안 멸치로 우려낸 멸치육수와 바지락이 들어있는 깔끔한 멸치칼국수. 맛있어요! 면도 직접 뽑아 쓰시는 생면이에요. 밀가루내도 안나고 쫄깃한 면에 멸치와 바지락의 조화가 좋네요. 이 어려운 시기에 가게오픈하셔서 이제 4개월정도 되나봅니다. 한창 야채가 폭등하던 시기에 시작해 어려움이.. 2021. 5. 7.
강서구 봉제산, 아몬드 먹는 청설모 오늘은 강서구 화곡동에 있는 봉제산으로 가벼운 산책 다녀왔어요. 우장산에 비해 봉제산은 더 넓고 산세가 좀 거친 느낌이네요. 아카시아꽃이 피기 시작해 오랫만에 향기로운 아카시아향도 맡고 왔어요. 배드민턴장 지나 조금 올라가니 음료나 커피파는 아주 작은 매점도 있었고 이렇게 청설모 집도 지어놨더라구요~ 마침 청설모에게 아몬드 밥 주는 아저씨가 계셔서 아몬드 먹는 청설모를 가까이에서 볼 수 있었어요! 다들 봉제산에 산책 오신 분들이 아몬드 먹는 청설모가 신기해서 사진 찍고 인기 최고 였어요^^ 아저씨 말귀를 알아듣는지~ 다 먹었어? 이리와서 먹어! 하면 나무에서 쪼르르 와서 아몬드 물고 갑니다~ 집에다 두면 비둘기들이 와서 다 뺏어 먹어서 손으로 준다고 하시네요! 아저씨께서 주는 아몬드 받아 들고는 야금 야.. 2021. 5.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