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풍나물은 풍을 막아준다는 의미가 있는 나물.
봄철되니 향이 있는 나물이 땡기네요.
형님이 만들어준 방풍나물을 처음 먹어봤는데
저는 맛있더라구요~
그래서 생각나 쿠팡 로켓프레시로 방풍나물도 주문해봤습니다.

방풍 잎사귀가 크고 대도 굵은게 많네요.
요렇게 구부려 연하다 싶은 줄기는 그냥 쓰고
뻣뻣한 줄기는 떼버리고 잎사귀만 땁니다.

요런 굵은대는 뻣뻣하고 질겨서 저는 버렸어요.
보통 그렇게 하시더라구요.

요만큼 방풍 잎사귀를 따고
끓는물에 살짝 삶아냅니다.

버리는 방풍줄기는 이만큼 나왔어요~

방풍나물 삶아 놓으니 한 주먹 거리네요^^

고추장, 다진마늘, 매실액, 집간장약간, 통깨, 참기름 넣고 바락바락 무쳤어요~
방풍잎을 삶아 너무 꼭 짯더니 무치는데 어려워서 매실을 좀 더 넣고 무쳤더니 새콤달콤매콤합니다~

딱 한끼 먹을만큼 나왔어요.
방풍이 생각보다 향이 좀 덜하구요.
그렇지만, 봄이 가까우니 요런 나물이 생각나네요~
또 주문해서 먹어야 겠어요^^

블로그 이미지

초아 yoyo^^

봉사를 시작하는 발걸음 어렵지 않도록 함께 ^^* 착한 나눔을 배워가는 공간입니다^^ 선한 마음을 배우고 채워가면 그 모습이 제 모습이 되겠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