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저녁은 고등어 무조림으로 해결했습니다.
삼삼한 자반고등어가 냉동실에 있는데~
날이 궂은데다 고등어 구우면 비리내 장난아니어서
조림으로 했어요.

고등어 반으로 잘라서 쌀뜨물과 미림넣어 담가둬서 비린내제거 하구요.
그동안 무우는 미리 썰어서 냄비에 먼저 익혀주었습니다.

잠시 한눈 팔다 무우 다 태울뻔...

냄비를 넓은대로 옮겨 무우 깔고 고등어 올리고
된장풀어 자박하게 물을 잡구요~

고춧가루, 고추장, 양조간장, 액젓, 설탕, 미림, 다진마늘 듬뿍 양념 만들어 고등어 위에 올려주고
양파랑 감자2알도 썰어 주었습니다.

이번에는 태우지 않게 불을 잘 보고요~^^

양념국물 고등어에 끼얹어 주면서 감자가 익고 양념국물이 줄어들면 불끄고 따뜻한 밥과 함께~

양념이 세지 않아서 국물에 적셔가며 저녁 한 끼 잘 해결했어요.

태풍이 영향권에 접어들었네요.
모두 안전한 하루 보내시길 바랍니다

블로그 이미지

초아 yoyo^^

봉사를 시작하는 발걸음 어렵지 않도록 함께 ^^* 착한 나눔을 배워가는 공간입니다^^ 선한 마음을 배우고 채워가면 그 모습이 제 모습이 되겠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