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 국제위러브유(장길자님) 해외봉사-
엘살바도르 손소나테 2개학교에 도서관 시설 및 도서기증 소식~

국제위러브유 엘살바도르 산살바도르 지부는 엘살바도르 교육부와 연계하여 #교육환경개선 위한 봉사활동을 진행하였습니다.

산살바도르 인근 도시 손소나테의 이살코 지역 산지에 자리한
'타팔추쿠트 노르테 학교'와 손소나테 아르메니아 지역 외딴 농촌지역에 위치한 '팔메라스 데파리스 학교'가 국제위러브유 교육환경개선 혜택을 받게 되었습니다.


두 개의 학교 모두 교실이 부족해 2부제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정부지원은 미흡하고 아이들이 공부할 책과 교사들용 교재등도 부족한 상태~

-도서관으로 쓰이기 전 공간(타팔추쿠트 노르테학교 창고-

이에 국제위러브유(회장 장길자님)에서는 각 학교에 필요한 도서관을 열어주게 되었습니다.

창고를 개조해 새 단장이 시작되고
국제위러브유 엘살바도르 산살바도르지부 회원들은 페인트칠, 출입문 수리등도 돕게 되었습니다.

도서관용 책장, 책상, 의자 제작 -위러브유-

새 단장을 마친 도서관에는 책장과 책상, 의자와 더불어 학습교재, 과학도서, 사전, 동화책등 도서 420권도 기증했답니다.

-팔메라스 데파리스 학교 도서관 개관식-

-개관식 축하공연을 준비하는 학생들-


11월 6일 타팔추쿠트 노르테 학교와 팔메라스 데파리스 학교에서 도서관 개관식이 열렸습니다.

학생과 교직원 교육부 관계자와 위러브유 회원들이 참석해 축하와 기쁨을 나눴답니다.

리나 막달레나 칠레 타팔추쿠트 노르테 학교장은~

"학생들이 스스로 읽고 생각하며, 더 많은 지식과 공부의 장을 열어줄 도서관을 오래도록 꿈꿨다"며 " 위러브유의 도움으로 도서관을 가지게되어 너무나 기쁘다. 학생들이 책을 많이 읽을 수 있도록 하겠다" 며 소감을 전했습니다.

루스 모레나 팔메라스 데파리스 학교장은~

"학교 설립 때부터 숙원이었던 도서관을 지어주어 정말 감사드린다"며 "도서관에서 학생들이 매일매일 책을 읽고 지혜와 지성을 갖춘 사람이 되기 바란다"고 기대감을 드러내며 이어서 (재)국제위러브유(장길자님)는 전 세계에서 많은 사람들에게 도움을 주고 있다고 알고 있다시며 앞으로도 하는 모든 일도 잘 되기를 기원한다고 고마움을 전하셨습니다.

또한 교육부 관계자 로사 아멜리아 푸네스씨는~

이토록 아름다운 도서관을 기증해준 위러브유측에 감사를 드린다. 위러브유라는 이름처럼 사랑을 느낄 수 있는 활동을 해주셔서 감사하다. 도서관을 통해 학생들이 스스로 공부하는 습관을 기르며 필요한 지혜를 찾아갈 수 있게 되었다고 전했습니다.

-팔메라스 데파리스 학교측 감사증 증정-

-타팔추쿠트 노르테 학교측 감사장-


도서관 시설 및 도서 기증을 받은 두 개의 학교에서는 위러브유에 감사장을 전달했습니다.

새롭게 단장한 도서관은 두 학교의 전교생뿐 아니라 주민들도 열람 가능하도록 개방되어 지식의 산실이 될 전망입니다.

(재) 국제위러브유 장길자 회장님은 더 많은 학교를 대상으로 교육지원 활동에 힘쓰며 학생들의 미래를 응원할 예정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초아 yoyo^^

봉사를 시작하는 발걸음 어렵지 않도록 함께 ^^* 착한 나눔을 배워가는 공간입니다^^ 선한 마음을 배우고 채워가면 그 모습이 제 모습이 되겠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

  • aucalme 2019.04.14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학교 창고의 역할을 하던 공간이 학생들을 위한 도서관으로 변신하고 도서들로 가득 채워지니 너무 좋네요
    학생들이 마음껏 꿈을 펼치기를 바랍니다 !

  • 늘푸른나무 2019.04.15 22: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열악한 환경에서도 미래의 꿈을 향해 열심히 공부하는 산살바도르 인근 도시 손소나테의 이살코 지역 산지에 자리한
    '타팔추쿠트 노르테 학교'와 손소나테 아르메니아 지역 외딴 농촌지역에 위치한 '팔메라스 데파리스 학교' 학생들을 위해
    도서관을 마련해 주는 국제위러브운동본의 따듯한 소식 정말 감동입니다.

  • 가띠 2019.04.22 2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교육이야말로 백년을 내다보고 해야 하는 일인데 학생들 뿐 아니라 주민들에게까지 개방해주셨다니 엘살바도르의 미래가 밝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