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러브유 아동청소년 교육지원]

장길자회장님, 미얀마 '마양곤 제1고등학교' 물탱크 및 우산지원

 

 

자녀를 돌보는 어머니의 마음으로 국제위러브유(장길자회장)는 2017년 9월

재단법인 국제위러브유가 미얀마 양곤에 위치한

'마양곤 제 1고등학교 (Basic Education High School No. 1)에서

오염 파손된 물탱크를 교체하는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마양곤 제1고등학교는 우리나라의 중,고등학교 과정에 해당하는

5학년부터 10학년까지 전교생 2667명이 재학중인 국립 중등교육기관으로

이 학교는 수년 전부터 물탱크 누수와 오염으로 물 공급이 원활치 않아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큰 불편을 겪어왔다고~

 

미얀마는 물을 지하에서 끌어올려 물탱크에 저장한 뒤

흘려보내는 시스템이 보편화 되어있는데

 학교 옥상에 설치된 일부 물탱크는 녹슬거나 구멍이 나서 물을 채울 수 없는상황이었고

심지어는 파손된 틈을 타 각종 조류가 드나들면서 조류 서식지가 되었다.

 

물탱크 기증식

 

위러브유(장길자회장님)는 이러한 상황에 처한 학교측에 도움의 손길을 전했고

9월 25일부터 28일까지 물탱크 교체작업이 신속히 이루어졌다.

위러브유(장길자회장) 회원들은

물탱크 저장소 청소 및 파손된 철조망도 새 것으로 교체했다.

 

1800리터들이 대용량 6대로 부식되지 않는 강화 플라스틱 재질에

뚜껑이 있는 밀폐형으로 제작되어 기존의 물탱크 단점이 보완되었다.

 

 

9월 28일에는 마양곤 제1고등학교 체육관에서

교직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물탱크 기증식이 열렸고

대가를 바라지 않고 시종일관 웃는 모습으로 봉사에 임한

위러브유 회원들에게 학교측은 감사를 표했다.

 

 

물탱크 지원으로 끝난것이 아니라 10월 13일에는

전교생 2667명에게 우산을 전달해 주었다.

미얀마는 매년 5~10월이 비가 많이 오는 우기인데~

마양곤 제1고등학교의 대다수 학생이 집안 형편 때문에 우산이 없었다고 한다.

 

학교 관계자는

물탱크 저장소의 오물을 치우려고 10며이 넘는 회원들이

아침부터 저녁까지 정성으로 봉사하는 모습에 큰 감동을 받았다며

학생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되어 감사하며~

위러브유 같은 단체가 지역사회에 있어서 너무 감사하다고 전했다.

전 세계에서 어머니의 사랑으로 전개되는 위러브유의 행보~

미얀마 지역민의 관심뿐 아니라

전 세계인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국제위러브유의 봉사활동~

언제나 화이팅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초아 yoyo^^

봉사를 시작하는 발걸음 어렵지 않도록 함께 ^^* 착한 나눔을 배워가는 공간입니다^^ 선한 마음을 배우고 채워가면 그 모습이 제 모습이 되겠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