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사지은 배추 한포기 얻어왔어요^^
겉에 푸른잎 떼어내고 큰 냄비에 물 팔팔 천일염 한 스푼 넣고 끓이고 배추 흰줄기 부분부터 입수시켜 익힙니다~


배추는 겉이 깨끗한 편이라 미리 씻지않았어요~
누런잎만 떼어내고 물에 삶은다음 찬물 샤워하면서 두어번 씻어내면 깨끗이 씻기더라구요~

저는 이런게 좀 어려워요~
얼마나 데쳐내야 할지..ㅋ
이날도 시간체크를 잘못해서 살짝 무른감이^^


잎사귀 푸픗푸릇 초록색으로 바뀌고 건져냈어야 했나 싶은 ㅋ
푹 삶아진듯한 느낌이~

배추 겉잎 떼어다 삶아 된장국 끓여먹음 맛있죠^^

며칠전엔 무청 잔득 달린 농사지은 무우도 얻어와 무우는 잘라 김장김치 사이사이 박아두고~ 연한 무청은 삶아 된장국 끓여먹게 소분해 뒀지요~

양이 좀 작은듯 했는데 오늘 삶은 배추 우거지랑 반반씩 넣고 된장국 구수하게 끓여먹을라구요~


삶은 배추 3장씩 나눠 칼로 잘라 소분했어요~ 보기에도 물이 흥건한게 무르게 삶아진것 같죠? ㅋ
꼬옥 짠다고 짠게 이래요~ 또 짜야죵 ㅋ


일회용 봉투에 배추우거지 소분해서 된장 한스푼씩 넣고 주물주물해서 그대로 냉동실로~

이렇게 해두면 멸치넣고 배추우거지, 무청시래기 된장국 끓일때 편하더라구요~

겨울에 이만한 국도 없죠^^
한동안 배추된장국 잘 먹겠네요^^



블로그 이미지

초아 yoyo^^

봉사를 시작하는 발걸음 어렵지 않도록 함께 ^^* 착한 나눔을 배워가는 공간입니다^^ 선한 마음을 배우고 채워가면 그 모습이 제 모습이 되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