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는 남편이 회사 근처에서 족발 한팩을 사왔지 뭐에요^^

원 할머니나 여러 족발 가게서는 2명이서 먹기엔 가격면에서 좀 부담이 되는게 사실이거든요.
그래서 자주 안먹지요.

근데 여기 족발은 딱 족발에 새우젓양념장만 주고 한팩 만원짜리로 나왔더라구요.
딱 좋아~^^

마침 통마늘도 있고
봄동도 사온게 있었고.
고추랑 양파도 있고~
족발 한점에 마늘, 고추올리고
새우젓 양념장과 쌈장 넣어서 한쌈 먹어요~

저는 족발 부위가 꼬들한 부위를 좋아해요.
너무 살코기만 있는것도
너무 비계살이 많은 부위도 별로
일종의 시장에 가면 미니족이라고 뼈에 붙은 아래 의 사진과 같은 부위가 꼬들하니 맛있어요^^

어떤분은 먹을게 없다고 싫어하실지 몰라도~^^

마지막까지 뼈에붙은 꼬들한 ? 부분까지 싹싹발라 오랜만에 족발 뜯었네요^^

블로그 이미지

초아 yoyo^^

봉사를 시작하는 발걸음 어렵지 않도록 함께 ^^* 착한 나눔을 배워가는 공간입니다^^ 선한 마음을 배우고 채워가면 그 모습이 제 모습이 되겠죠?

댓글을 달아 주세요